딸꾹

적립금 | 700(5.00%)

  • 제목
  • 가격
  • 작가 | 출판사
  • 딸꾹
  • 15,000원
  • 정미진, 엘 | 엣눈북스
  • 판형
  • 페이지
  • 출판년도
  • 205mm x 150mm
  • 72쪽 양장제본
  • 2017
딸꾹

딸꾹 딸꾹 딸꾹! 사람들을 만나면 늘 딸꾹질을 하는 한나. 수줍음 많은 한나에게 일어난 사랑스러운 소동.

상품 옵션
옵션 선택
상품 목록
상품명 상품수 가격
딸꾹 수량증가 수량감소 15000
총 상품금액(수량) : 0 (0개)

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.

 

줄거리

한나는 엄마를 떠나보낸 후 자신만의 세계에서 고요히 살아간다. 어느 날, 그런 아이에게 생각지도 못한 손님이 찾아온다. 손님은 한나를 문밖으로 이끌어 내는데...!

 

안 돼! 밖으로 나가면 위험하단 말이야! 왜 안 되냐고...? 나가면 딸꾹질이 멈추지 않고 딸꾹질이 멈추지 않고... 딸꾹질이 멈추지 않으니까!

 

문밖으로 나간 한나에게는 어떤 일들이 기다리고 있을까?

 

출판사 서평

 

내가 누구인지 비밀이야. 너만 알고 있어야 해!

 

내 이름은 한나

 

수줍음 많은 아이의 일상에 찾아온 낯선 손님. 그 선물 같은 우연으로 일어난 사랑스런 소동을 그려냈다. 예상치 못한 순간에 마주한 무지개처럼 달콤하고 다정한 만남을 이야기한다.

 

엘 작가의 말

 

딸꾹을 그리는 시간 동안, 작고 오래된 하프카메라를 들고 매일 사진을 찍으며 다니던 날이 기억납니다. 소녀의 망원경처럼 어쩌면 저 또한 카메라를 통해 세상을 엿보고 나만의 방식으로 만나고 싶었던 것 같습니다. 우연히 누군가 내밀어 준 인사로 나의 모자람도 아픈 기억도 조용한 입술도 천천히 창문을 열어 새 바람을 맞이하듯 보드랍게 웃을 수 있기를, 이 책을 만나는 이에게 희망합니다.

 

따듯한 질감의 종이를 꺼내어 색연필을 깎고 선을 그리고 그 안을 채우고, 때론 조각을 내고 퍼즐처럼 모양을 맞추며 그림을 그렸습니다. 어떤 때엔 아주 작게 오린 조각 그림을 잃어버리기도 해서 온 방안을 찾아 헤매기도 했지만 작은 것들이 모여 하나의 그림이 완성되어 가는 순간순간 마음이 행복했습니다.

 

작가소개

 

정미진

 

영화와 애니메이션의 시나리오를 썼습니다. 지금은 그림책의 글을 쓰고 있습니다. 딸꾹질이 멈추지 않던 어느 오후, 이 이야기를 만들게 되었습니다. 글을 쓴 책으로 <있잖아, 누구씨><잘 자, 코코><깎은 손톱><검은 반점><해치지 않아><휴게소> 등이 있습니다.

 

 

어릴 때 하얀 종이 위에 먹고 싶은 것, 갖고 싶은 것, 되고 싶은 나의 미래 모습을 연필로 그리며 노는 걸 좋아했습니다. 그리고 지금은 그 꿈대로 그림을 그리는 사람으로 살고 있습니다. 삶은 언제나 맑지만은 않지만, 그 안에서 반짝반짝 무지개 같은 사람이 되는 것이 이다음의 꿈입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