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3차 입고] 88Seoul

적립금 | 1,000(5.00%)

  • 제목
  • 가격
  • 작가 | 출판사
  • 88 Seoul
  • 20,000원
  • 프로파간다 시네마 그래픽스
  • 판형
  • 페이지
  • 출판년도
  • 150mm x 210mm
  • 268쪽
  • 2017
[3차 입고] 88Seoul

88서울올림픽 개최 30주년 기념 아카이브 북.

상품 옵션
옵션 선택
상품 목록
상품명 상품수 가격
[3차 입고] 88Seoul 수량증가 수량감소 20000
총 상품금액(수량) : 0 (0개)

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 

88서울올림픽 개최 30주년 기념 아카이브 북.

 

section 01 - 우리 모두의 88

88서울올림픽의 추억이 담긴 사진과 그들만의 스토리.

 

section 02 - 내 서랍 속의 88

호돌이 인형부터 성화봉까지...

88서울올림픽의 빛나는 디자인을 한눈에 볼 수 있는 기념품 컬렉션 화보.

 

section 03 - 숨은 88 찾기

88서울올림픽 이후 30년.

지금까지도 그 자리를 지키고 있는 올림픽의 흔적들.

 

section 04 - 88 명예의 전당

88서울올림픽이라는 세기의 디자인 프로젝트의 주인공인

엠블럼 디자이너 '양승춘'의 작품 소개와

호돌이 디자이너 '김현'과의 인터뷰.

 

여는 말

 

1988년. 초등학교 6학년이었던 소년은 서울올림픽이 마냥 좋았습니다. 대한민국에서 처음 개최되는 축제의 설렘이 좋았고, 이 축제의 중심이 된 디자인이 좋았습니다. 그리고 그때부터 서울올림픽에 관련된 것들이라면 무조건 다 모으기 시작했습니다.

 

그 소년이 지금은 그래픽 디자이너가 된 저입니다. 이 책의 시작은 그동안 수집했던 서울올림픽 자료들이 쌓여가면서, 이 모든 것들을 모아 책으로 엮고 싶다는 마음에서 출발했습니다. 지극히 개인의 취향과 추억이 담긴 기록으로 말이죠.

 

책을 기획하던 중 저는 다른 사람들이 기억하는 서울올림픽이 궁금해지기 시작했습니다. 이 잊혀가는 1988년의 축제는 모든 사람들의 기억 속에 있었으니까요. 그래서 그 추억이 담긴 사진을 모으기 시작했습니다. 2017년 봄부터 가을까지 수집을 하는 동안 많은 분들께서 기꺼이 이 즐거운 작업에 함께해 주셨습니다.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 한 추억들 그리고 과거의 자신의 모습이 담긴 사진들을 보면서 가슴 따뜻하고 묘한 감정을 느끼게 되었습니다.

 

그리고 이 모든 추억 안에는 서울올림픽 엠블럼과 호돌이가 있었습니다. 저는 이 세기의 디자인 프로젝트에 참여한 주인공들에 대한 이야기도 궁금해졌습니다. 엠블럼을 디자인하신 양승춘 교수님, 그리고 호돌이를 만드신 김현 선생님이 바로 그 주인공들입니다. 인터뷰를 준비하던 중 양승춘 교수님의 별세 소식에 한동안 가슴이 먹먹했었고, ‘호돌이 아빠’ 김현 선생님을 만났을 때는 가슴 뿌듯하고 떨리는 시간을 보냈습니다.

 

이 책은 서울올림픽에 대한 공식적인 기록은 아닙니다. 어린 시절 부터 88서울올림픽을 좋아했던 한 그래픽 디자이너의 시선이 담긴 아카이브 북입니다.

 

돌아오는 2018년은 88서울올림픽 개최 30주년이 되는 해입니다. 잊고 지내던 우리 모두의 추억을 회상하는 느낌으로 이 책을 봐주셨으면 좋겠습니다. 30년 전의 앨범을 꺼내어 소중한 사진과 추억을 공유해주신 분들과 故 양승춘 교수님, 김현 선생님에게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.

 

2017년 12월 최지웅

Related Products