특별히 의미는 없지만 귀여우니까 - 일러스트레이터 MON의 알래스카 여행

적립금 | 600(5.00%)

  • 제목
  • 가격
  • 작가 | 출판사
  • 특별히 의미는 없지만 귀여우니까
  • 12,000원
  • 글, 그림 MON, 번역 추지나 | 유어마인드
  • 판형
  • 페이지
  • 출판년도
  • 180 x 128mm
  • 112쪽
  • 2019
특별히 의미는 없지만 귀여우니까 - 일러스트레이터 MON의 알래스카 여행

『특별히 의미는 없지만 귀여우니까』는 일본의 일러스트레이터 MON이 시애틀에서 출발하여 알래스카에 머문 뒤 샌프란시스코에 돌아오기까지 19일 동안 여행을 기록한 책이다. 여러 이유로 떠난 알래스카 여행의 과정을 그림, 사진, 메모, 글로 남겼다. 배를 타고 빙하와 유빙을 바라보기도 하고, 숲에서 수많은 침엽수를 마주하기도 하면서, 그 사이사이 맛있는 빵을 먹거나 기념품을 사거나 강아지를 만나거나 다른 사람들을 관찰하는 등 꼼꼼한 행동들에서 MON만의 사랑스러운 감각을 발견할 수 있다.

상품 옵션
옵션 선택
상품 목록
상품명 상품수 가격
특별히 의미는 없지만 귀여우니까 - 일러스트레이터 MON의 알래스카 여행 수량증가 수량감소 12000
총 상품금액(수량) : 0 (0개)

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.

 

 

 

 

 

 

『특별히 의미는 없지만 귀여우니까』는 일본의 일러스트레이터 MON이 시애틀에서 출발하여 알래스카에 머문 뒤 샌프란시스코에 돌아오기까지 19일 동안 여행을 기록한 책이다. 여러 이유로 떠난 알래스카 여행의 과정을 그림, 사진, 메모, 글로 남겼다. 배를 타고 빙하와 유빙을 바라보기도 하고, 숲에서 수많은 침엽수를 마주하기도 하면서, 그 사이사이 맛있는 빵을 먹거나 기념품을 사거나 강아지를 만나거나 다른 사람들을 관찰하는 등 꼼꼼한 행동들에서 MON만의 사랑스러운 감각을 발견할 수 있다. 본문에 등장하는 표현처럼 왜 알래스카인지 물으면 그는 언제고 이렇게 답할 것이다. “특별한 의미는 없지만 귀여우니까.”

 

1쇄 구매 시 알래스카 포스터를 증정합니다.(*2회 접지된 포스터입니다)